UPDATE : 2019.3.21 목 15:59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사회복무요원 성실복무로 병역과 취업문제 해결하다사회복무요원 소집해제 후 직원으로 채용된 ‘중림종합사회복지관’ 송인호 씨
중림사회복지관에 근무중인 송인호씨

서울 중구 중림동에 위치한 ‘중림종합사회복지관’에는 색다른 경력을 가진 직원이 근무하고 있어 화제가 되고 있다. 경기 부천시 성곡동에 위치한 ’부천시장애인종합복지관’에서 사회복무요원으로 복무를 마친 후 ‘중림종합사회복지관’ 직원으로 채용되어 근무하고 있는 사회복지사 송인호 씨가 그 주인공이다.

직업에 대한 만족도가 낮아 이직이 잦은 사회복지시설에서 사회복무요원으로의 복무에 이어 직원으로 성실 근무를 할 수 있게 된 비결은 무엇일까? 송인호 씨는 복무 중 복지시설의 사회복지사들의 고충 및 어려움을 보면서 진로에 대한 고민도 있었지만, 평소의 가치관을 떠올리며 사회복지사라는 직업을 선택하게 되었고, 사회복무요원 소집해제 후 진로 선택으로 아르바이트와 공부를 병행하던 중 복무기관에서 근무 제안이 와서 직원으로 근무할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되었다고 한다.

복무기관 담당자로서 “다양한 전공과 성격의 사회복무요원들이 생소한 복지관에 배치 받아 맡은 역할을 하면서 힘들어 하는 모습을 보일 때도 있고 부정적인 행동을 할 때도 있지만 고충상담을 통해 공부를 원하는 사회복무요원들에게 별도의 시간을 배려함으로서 자격증 취득 하는 모습을 볼 때, 복지관이라는 공동체의 일원으로서 조금씩 변화된 모습을 보이고 소집해제 후 기관으로 자원봉사를 올 때 가장 보람을 느낀다”고 전하였으며 후배 사회복무요원에게는 “2년의 시간은 길다면 길고 짧다면 짧은 시간이며, 자신의 목표와 방향성을 가지고 성실히 근무를 한다면 그 시간은 분명 미래를 위한 뜻 깊은 시간이 될 것 같다”며 당부의 말을 전하였다.

김종호 서울지방병무청장은 “사회복무 분야에서 성실하게 사회 복무요원으로 복무하여 병역과 취업문제까지 해결한 송인호 씨를 미담사례로 널리 홍보하여 사회복무요원의 긍지를 높이고 취업 문제로 어려움을 겪는 청년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이원주 기자  sdnews24@naver.com

<저작권자 © 서울로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원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