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5.26 일 17:08
상단여백
HOME 서울& 서울시
서울도서관, 상반기 인문학 강좌 ‘오늘 만나는 동양고전’ 운영

논어·맹자를 현대적인 언어로 재해석해 인문학적 성찰 기회 제공
현대 지식인들이 동양고전을 어떻게 바라보았는지도 함께 공유하는 시간

사진= 서울도서관 제공

서울도서관(관장 이정수)은 5월 28일(화)부터 7월 16일(화)까지 매주 화요일, 서울도서관 사서교육장에서 오늘 만나는 동양고전‘ 인문학 강좌를 총 8회 운영한다고 밝혔다.

‘오늘 만나는 동양고전’ 강좌는 동양고전을 대표하는 논어와 맹자를 2,500년의 세월을 뛰어 넘어 현대적인 언어로 재해석 하고, 논어와 맹자가 쓰여진 시대의 역사적인 배경과 각 책이 담고 있는 가치들을 면면히 다루면서 깊이 있게 동양고전에 접근해 볼 예정이다.

단순히 동양고전을 돌아보는 것이 아닌 현대를 대표하는 지식인들이 동양고전을 어떻게 받아들이고 표현하고 활용하는지 알아보면서 우리가 사는 시대에서의 동양고전에 대해서도 만나볼 수 있을 것이다.

이번 강좌는 논어와 맹자를 현대적 언어로 재해석하는 강의 4회와 현재를 살아가는 지식인들의 경험과 저작을 통해 배우는 동양고전 4회로 구성되었다.

수강신청은 5월 24일(금)까지 ‘서울도서관 홈페이지→신청·참여→강좌 신청’에서 할 수 있다. 일반시민 누구나 참가비 무료로 참여 가능하며, 강좌별 50명씩 선착순으로 참가자를 모집한다. 문 의: 서울도서관(02-2133-0242

김영미 기자  tkddml85@naver.com

<저작권자 © 서울로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