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1.11 월 18:11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동작
동작구, 공동주택 음식물쓰레기 감량 경진대회 추진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5월부터 10월까지 지난해 기준 세대별 1일 쓰레기 발생량이 0.46kg인 지역 내 공동주택을 대상으로 ‘음식물쓰레기 감량 경진대회’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는 단독주택에 비해 음식물쓰레기 배출량이 높은 공동주택의 음식물쓰레기 원천적 발생 억제로 사회적, 경제적 손실 및 환경오염을 줄이고자 마련됐다.

대상은 관내 아파트 중 RFID방식과 납부필증 방식을 시행하는 133단지 5만 4,936세대이며, 선정된 우수아파트에는 총 1천만원 상당의 청소용품 등의 인센티브를 지원한다.

세대규모별로 그룹을 나눠,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월 평균 음식물쓰레기 배출 감량률이 높은 순으로 14개소 공동주택을 선정할 계획이다.

10월 중 평가를 마치고 선정된 공동주택은 오는 11월, 아파트별 세대수에 따라 최소 20만원부터 최고 150만원에 달하는 음식물 수거용기, 종량제봉투, 납부필증 등의 혜택을 받게 된다.

이광정 청소행정과장은 “공동주택 간 선의의 경쟁으로 음식물쓰레기 감량 실천분위기가 확산되기를 기대한다”며 “주민들의 적극적인 협조와 노력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에는 14개 단지 6,548세대가 우수 단지로 선정되었으며, 이들 단지는 2017년 대비 음식물쓰레기가 243톤(평균 32.4%) 감소되었으며 처리 비용도 2,570만원이나 절감된 것으로 나타났다.  청소행정과(☎820-9563)

사진= 동작구 제공

 

동작신문  dongjak5786@gmail.com

<저작권자 © 서울로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동작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