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6.14 금 19:47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동대문
"'사랑의 빵' 우리가 직접 만들었어요"이문1동 나눔이웃 동아리, 독거노인 나눔 실천

이문1동 나눔이웃동아리(새마을부녀회원 구성)는 지난 3일 영시니어 봉사단 이천세 단장의 재능기부로 관내 저소득 독거 노인 50명에게 '사랑의 빵 나눔' 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홀로 지내는 노인들의 우울감 해소와 정서 지지를 위해 추억의 빵인 상투과자를 준비해 재료준비 및 만들기, 개별포장으로 가가호호 방문해 대상자들에게 직접 전달해 주고 말동무와 정서적 지지를 해드리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빵을 전달받은 한 어르신은 "어렸을 때 많이 먹었던 상투과자를 주니 옛 생각이 나면서 젊었을 때의 시간으로 되돌아가는 기분을 느껴 행복했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아울러 이문1동 나눔이웃동아리는 주민이 주체가 되어 소모임으로 구성해 지역사회의 복지욕구를 해소하고 어려운 이웃을 찾고 돌보는 복지공동체의 역할을 하고 있다.

나눔이웃동아리 백현옥 회장은 "빵 만드는 과정은 쉽지 않지만, 이것을 만들어서 지역의 어려운 이웃에게 나눠줄 수 있다는 것에 큰 기쁨과 뿌듯함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의 돌봄공동체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우리 새마을부녀회 나눔이웃동아리가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동대문신문  hub@ddmnews.com

<저작권자 © 서울로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동대문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