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6.14 금 19:47
상단여백
HOME 서울& 서울시
서울시, 초미세먼지 건강 악영향 원인 연구 협약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과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은 14일 연구교류 협약을 통해 초미세먼지를 구성하는 다양한 화학성분들이 우리 건강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에 대한 연구를 시작한다.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은 ‘초미세먼지 구성 성분에 따른 건강 영향’에 대한 공동연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초미세먼지로 인한 시민들의 건강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는 정책 수립을 위한 과학적 근거를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미세먼지 저감정책 연구가 배출원이나 기여도를 중심으로 추진돼왔다면 이번 연구는 ‘시민 건강’에 집중해 어떤 성분이 사망률에 큰 영향을 미치는지 등을 분석해 관련 정책 수립을 이끈다는 목표다.

한편,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대기질통합분석센터)이 보유한 초미세먼지 구성성분 측정‧분석 자료를 제공하고,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환경위해연구실)이 이 자료를 활용해 초미세먼지 성분에 따른 건강영향 평가연구를 추진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김영미 기자  tkddml85@naver.com

<저작권자 © 서울로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