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2.9 월 18:06
상단여백
HOME 라이프 전시 서초
예술의전당, 클래식 콘서트로 여는 주말의 낭만 콘서트
'2019 7월 토요콘서트 / 포스터=예술의전당 제공

예술의전당(사장 유인택)은 '토요콘서트'의 7월 무대를 오는 20일 토요일 오전 11시 콘서트홀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토요콘서트'는 매월 셋째 주 토요일 오전에 개최 협주곡과 교향곡 전곡을 감상할 수 있는 7월 공연에서는 바흐부터 하이든, 모차르트까지 우리 귀에 친숙한 바로크와 고전주의 명곡들을 선보인다.

1부에서는 교향곡의 아버지라 불리는 하이든의 첫 번째 교향곡을 시작으로 바흐의 두 대의 바이올린을 위한 협주곡을 바이올리니스트 이경선과 웨이 흐의 협연으로 들려준다.

2부에서는 당대 최대 규모의 교향곡으로 오늘날 ‘주피터’란 부제로 널리 알려진 모차르트의 교향곡 41번을 최수열의 지휘와 코리안챔버오케스트라의 연주로 만날 수 있다.

바로크에서 고전주의로 넘어가는 18세기 음악사를 대표하는 작곡가와 대곡들을 한 자리에서 들을 수 있어 더욱 특별하다.

유인택 사장은 “무더운 여름이 시작되는 7월, 토요콘서트가 잠시나마 일상의 고단함을 잊게 하고, 18세기 유럽으로 떠나는 짧은 여행이 되었으면 한다.”고 희망을 밝혔다.

입장권은 S석 2만5천원, A석은 2만원으로 예매와 문의는 예술의전당 홈페이지(www.sac.or.kr)와 콜센터(02-580-1300), 인터파크에서 가능하다. 상반기와 하반기로 나누어 구성한 패키지 티켓은 예술의전당 유료회원에게만 20~25%의 할인율을 제공한다.

이연익 기자  bkkobugi@hanmail.net

<저작권자 © 서울로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연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