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8.24 토 10:33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종로구, 스페인 밀레니엄 합창단 내한공연 개최
포스터=종로구

종로구(구청장 김영종)는 오는 19일 오후 7시 성균관대학교 새천년홀에서 ‘스페인 밀레니엄 합창단 내한공연’을 개최한다.

올해로 20주년을 맞은 스페인밀레니엄합창단은 60년 역사의 스페인 국영방송국(RTVE) 합창단에서 선발한 25명의 전문음악인들이 스페인을 중심으로 한국 음악을 알리는 데 앞장서고 있다. 전 세계에서 유일하게 우리 민요와 가곡을 부르는 외국 프로 합창단으로 지휘자를 제외하고는 단원 전원이 스페인 사람으로 구성돼 있다.

종로구가 주최하고 (사)국제문화공연교류회가 주관하는 이번 내한공연은 1부 스페인 전통극음악 사르수엘라 공연, 2부 한국가곡 및 민요 공연, 롤라플라멩코공연단 특별공연 순으로 진행된다.

1부에서는 ‘사랑의 스토리’ 등 스페인 전통 음악 장르이 사르수엘라를 선보인다. 2부에서는 ‘밀양 아리랑’, ‘별’, ‘울릉도 트위스트’ 등 대중의 귀에 익숙한 우리 민요와 가곡 그리고 추억의 노래들을 연이어 들려줄 예정이다. 특별공연으로 플라멩코 무용가이자 한국인 최초로 스페인 현지 플라멩코무용단으로 활동한 롤라 장과 그의 공연단이 눈을 뗄 수 없는 정열적 플라멩코 공연까지 선보인다.

지휘자와 단원들이 고운 우리 한복을 입고 공연에 임해 특별함을 더한다. 구는 전 세계를 무대로 아름다운 우리 선율을 선보이는 밀레니엄 합창단의 활동에 힘을 실어주고 전통한복의 아름다움과 우수성을 널리 알리기 위해 청진옥(대표 최준용) 후원으로 지난 6일 구청장실에서 한복 전달식을 개최한 바 있다.

또한, 7월 22일부터 구청 문화과 및 각 동주민센터 등을 통해 사전 초대권을 배부하였으며, 공연당일 현장접수(200석) 또한 진행한다. 19일 오후 6시부터 새천년홀 접수대에서 지정좌석권을 수령 후 입장하면 된다. 관련 문의 및 기타 자세한 사항은 문화과로 연락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김영종 구청장은 “스페인을 중심으로 전 세계에 한국음악을 널리 알리고 있는 밀레니엄 합창단에게 아낌없는 박수를 보낸다.”면서 “구민 여러분들이 우리 전통가락과 스페인 감성이 어우러진 특별한 무대를 즐기며 잊지 못할 여름날의 추억을 만들어가길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영미 기자  tkddml85@nate.com

<저작권자 © 서울로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