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1.15 금 17:41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성동
“한국 추석음식, 함께 만드니 더 맛있어요”
정원오 성동구청장이 새마을부녀회 회원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

성동구(구청장 정원오)는 10일 오전 9시 성동구청 앞 광장에서 성동구새마을부녀회 주관 ‘추석명절 음식나눔행사’를 개최하고 부녀회 회원 및 다문화가정 여성들과 함께 한국의 추석 명절 음식인 송편, 전 등을 함께 만들었다. 이날 명절음식은 홀몸어르신 340가구에 전달됐다.

성동구 새마을 부녀회 회원들이 전을 만들고 있다.

 

서울로컬뉴스  webmaster@slnews.co.kr

<저작권자 © 서울로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로컬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