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2.15 일 13:52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광진
광진구, 따뜻한 체온을 이웃과 나누는 ‘일일찻집’ 운영오는 20일까지 각 동마다 어려운 이웃을 위한 ‘일일찻집’ 펼친다.

광진구가 연말연시를 맞아 각 동마다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일일찻집’을 운영 온정을 나누는 시간을 갖는다고 밝혔다. 

지난 3일 화양동주민센터 강당에서 각 직능단체 회원들과 주민 등 6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사랑의 일일찻집’을 운영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사업의 일환으로 지역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3일 화양동주민센터에서 열린 ‘사랑의 일일찻집’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는 김선갑 구청장

이 날 행사에서는 참가자 전원에서 중식을 제공하고 다과를 먹으며 이웃끼리 담소를 나누는 시간으로 진행됐다.

김선갑 구청장은 “추워질수록 생활이 더욱 어려워지는 우리 이웃들이 걱정이 되지만 여러분처럼 나누고 보살필 줄 아는 분들이 계시기에 그분들이 추운 겨울을 이겨내는 큰 힘과 격려가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3일 화양동주민센터에서 열린 ‘사랑의 일일찻집’

이번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사랑의 일일찻집’ 행사는 화양동을 시작으로, 각 동마다 열리며 20일까지 이어질 예정이다. 행사를 통해 각 동에서 모아진 성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서울특별시지회에 기탁해 소외된 이웃을 위해 사용된다.

광진투데이  kjtoday@naver.com

<저작권자 © 서울로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진투데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