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6.25 월 11:30
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성동
지진나면 이렇게! 지진체험 함께해요

성동구(구청장 정원오)는 지난해 9월 발생한 경주지진 이후 한반도가 더 이상 지진의 안전지대가 아니라는 인식이 높아짐에 따라 전국 최초 실제 지진과 가장 유사한 기술이 적용된 ‘5축 지진체험관’을 설치해 운영하고 있다.

관내 유치원 어린이 20여명이 17일 오전 10시부터 12시까지 성동구 마장동 성동생명안전배움터에서 지진체험 등 안전교육을 받는 모습

*성동구에서 도입한 지진체험관은 전국 최초 5축 지진체험관으로 체험관 하부 5방향으로 진도Ⅲ ~ 진도Ⅶ의 강도의 실제 지진파형의 효과를 체험

지난 7월 18일에 마장동 성동생명안전배움터에 개소한 ‘지진 및 해양선박탈출체험관’은 지진 발생 시 주민들이 실질적인 대응요령을 몸으로 습득할 수 있고 해양 사고 대응요령를 직접 체험하는 교육 공간이다.

특히 지진체험은 실제상황과 같은 스토리텔링으로 전기·가스 차단 및 식탁 아래 대피 체험을 통해 몰입도를 최상화한 교육으로, 어린이집 및 유치원 어린이, 초·중·고등학교 학생, 일반주민을 대상으로 한다.

오전 10시, 오후 2시 교육 운영중으로 참여대상 등 자세한 사항은 성동구 안전관리과 ☎2286-6276(010-2677-8391)로 문의하면 된다.

 

서울로컬뉴스  webmaster@slnews.co.kr

<저작권자 © 서울로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로컬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