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1.11 월 18:11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금천
금천구, 폭염대비 비상대응체제 돌입폭염 상황에 따라 폭염대책 관리체계를 단계별로 운영
  • 금천뉴스 배민주 기자
  • 승인 2019.05.17 07:21
  • 댓글 0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올해도 지난해에 이어 여름철 폭염이 예상됨에 따라 폭염으로부터 구민의 안전과 건강을 지키기 위해 이달 20일부터 9월 30일까지 ‘여름철 폭염 종합대책’을 추진한다.

‘평상시’에는 ‘상황총괄반’, ‘건강관리지원반’, ‘시설관리반’ 3개 반 12명으로 구성된 ‘폭염대책추진팀’을 운영한다. 도시안전과장을 팀장으로 관련부서 11명의 반원들이 실시간으로 상황을 모니터링하고 ‘유관기관 비상연락망 구축’, ‘폭염대응 시민 홍보활동’, ‘폭염정보전달 체계 구축’, ‘시설물 안전관리’ 등 임무를 수행한다.

또한 ‘폭염특보가 발령되거나 고온현상으로 피해가 예상될 경우’부구청장을 본부장으로 4개 반 62명으로 구성된 ‘폭염대책본부’를 운영해 상황 유지 및 폭염에 따른 사고가 없도록 관리한다.

마지막 단계는 ‘대규모 인명피해 발생 등 비상시’로 구청장을 본부장으로 13개 실무반으로 구성된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 인명구조 및 피해지원 등 총력 대응체제에 돌입하게 된다.

구는 ‘홀몸어르신 및 거동불편자’, ‘거리 노숙인’ 등 취약계층과 대형공사장 등 사업장별 야외 근로자에 대한 안전관리대책도 추진한다. 주변 구로소방서 및 대형병원과 응급의료체계를 구축하고, 노인들이 자주 이용할 수 있는 다중이용시설 87개소를 무더위쉼터로 지정해 운영한다.

사진= 금천구 제공

아울러 폭염대책의 일환으로 여름철 횡단보도 신호 대기 시 주민들이 더위를 잠시 피할 수 있도록 21개소에 ‘토지 고정형 접이식 그늘막’을 설치해 운영하고 있다. 5월중 주민들의 유동이 많은 지점 20개소에 그늘막을 추가 설치, 총 41개소에 그늘막을 운영할 계획이다.

유성훈 구청장은 “올해도 33℃가 넘는 폭염특보 기간이 장기화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꼼꼼한 사전준비와 신속한 대응체계로 구민들이 시원하고 안전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구민들께서도 폭염대비 행동요령을 숙지하셔서 여름철 건강관리에 유의해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금천구청 도시안전과(☏02-2627-2933)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금천뉴스 배민주 기자  gcns@hanmail.net

<저작권자 © 서울로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금천뉴스 배민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