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0.22 화 17:39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강서
Weekly 강서·양천자치분권대학 강서캠퍼스 4일 개강…6주간 교육

강서구는 4일 ‘2019 자치분권대학 강서캠퍼스’ 개강식을 갖고 6주간의 교육 과정에 들어간다.

자치분권대학 강서캠퍼스의 ‘자치분권 기본과정’은 자치분권법, 자치사상, 선진 사례 등을 배우고 연구하며, 주민들이 자치분권을 이해하고 지역문제 해결의 역량을 키울 수 있도록 돕는 과정이다.

이번 교육에는 공무원 9명과 자치분권협의회 위원 3명, 주민자치회 시범 동에서 31명, 일반동에서 23명이 참여한다.

첫날인 4일에는 이해준 공주대 교수가 ‘지방자치의 역사’를 강의하며, 11일에는 유승익 신경대 교수가 ‘자치분권과 헌법이야기’를, 18일에는 박태일 광운대 교수가 ‘지방정부론-자치분권과 언론’에 대해 이야기한다.

25일에는 김영호 우석대 교수가 ‘지방정부론-자치분권과 언론’, 10월2일에는 김정환 한국문화축제연구소 대표연구원이 ‘주민자치·공동체-축제’, 16일에는 이인숙 한국자치학회 이사가 ‘주민자치·공동체’를 주제로 강의한다.

강의는 강서평생학습관 대강의실에서 매주 수요일 오후 3시부터 진행되며, 전체 교육과정(6강) 중 80% 이상 수강시 수료증을 수여한다. 교육의 전 과정은 촬영해 유튜브로 업로드할 계획이다.

노현송 강서구청장은 “이번 자치분권대학의 교육과정을 통해 자치분권을 선도하고 전파하는 지역의 리더로 성장하시길 바라며, 강서구가 자치분권 선도 도시로 나아갈 수 있도록 앞장서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02-2600-6165)

 

 

추석 연휴기간 쓰레기 배출 안내

 

강서구는 본격적인 연휴를 하루 앞둔 11일까지 각 동별 취약지역, 무단투기 상습 지역을 정비하는 추석맞이 특별대청소를 실시하고, 추석 당일을 포함한 연휴기간 동안 신속한 민원 처리를 위해 청소대책상황실과 순찰기동반을 운영한다. 연휴가 끝난 16일부터는 가용 인력과 장비를 최대한 동원해 쓰레기 수거 및 노면·물청소를 실시한다.

각 가정의 쓰레기는 9월11일까지 배출이 가능하며, 12일부터 14일까지는 수거하지 않는다. 15일 저녁 7시부터 정상적으로 쓰레기를 배출할 수 있다.

양천구의 경우 생활 및 음식물쓰레기는 연휴 전일까지 전량 수거·처리하며, 연휴기간에는 청소대책상황실을 운영해 무단투기 신고 접수 및 처리 등 청소 민원에 신속히 대처한다. 쓰레기 배출은 월·수·금 배출 지역의 경우 11일까지 배출이 가능하며 12~15일까지는 수거하지 않는다. 화·목·일요일 배출 지역은 11~14일까지 수거하지 않으며 15일부터 수거가 이뤄진다.

강서양천신문사  gsycky@hanmail.net

<저작권자 © 서울로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서양천신문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