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0.19 토 12:35
상단여백
HOME 서울& 서울시
서울시, 북한전통‧ 사찰음식 건강밥상 강좌 열려

서울시는 북한음식과 가을 건강 사찰음식을 배워보는 ‘제철농산물 이용 무료강좌’를 9월 26일부터 27일까지 양일간 서울시농업기술센터에서 운영한다고 밝혔다.

시간은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총 3시간 동안 운영, 참여자 200명은 9월 23일(월) 오전10시부터 인터넷으로 선착순 모집한다.

9월 26일 북한음식 강좌에는 북한음식 이해교육, 호박우메기, 닭껍질 삼색쌈, 두부밥 만들기 시연과 시식체험이 진행된다. 27일 사찰음식 강좌에는 사찰음식 이해교육, 표고버섯밥, 버섯들깨탕, 버섯묵, 무말랭이 무침, 청양고추잼, 사과석류청 만들기 시연교육에 이어 시식체험이 진행된다.

참가비는 무료. 교육생은 선착순으로 200명 모집한다.(1일 100명)

참여신청은 9월 23일(월) 오전10시부터 서울시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 신청바로가기 메뉴에서 가능하다.

조상태 서울시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쉽게 접하기 어려운 제철 북한음식과 많은 시민들이 배우고 싶어하는 사찰음식 교육을 통해 제철농산물을 사용한 건강밥상을 차려보는 요리교실을 진행하니, 관심있는 시민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제철농산물 이용교육 강좌에 대한 문의는 서울시농업기술센터 인재육성팀 또는 홈페이지를 이용하면 된다. 

닭껍질삼색쌈 / 사진=서울시

김영미 기자  tkddml85@nate.com

<저작권자 © 서울로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