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0.20 일 07:53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구로 책 축제’, 주민들 북(Book)적북적
사진=구로구

구로구가 지난 11일과 12일 개최한 ‘구로 책 축제’가 주민들의 성원과 참여속에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밝혔다.

구는 지난 책 축제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12일 고척 근린공원에서 과거시험, 독서 골든벨 등이 진행됐다. 이날 행사장은 청명한 가을 날씨 속에 가족과 함께 축제를 즐기고자 하는 주민들의 발길이 이어졌다.

오전 10시 ‘책 축제’의 하이라이트 ‘과거시(詩) 경연대회’가 열렸다. 조선시대 과거시험을 재현한 대회에는 전국에서 모인 100여명의 응시자가 유건과 하늘색 도포를 착용하고 한지와 붓을 이용해 작문 실력을 겨뤘다.

이성 구로구청장은 “과거시험은 고려 때 시작돼 조선시대 내내 이어져온 세계에서 가장 오래되고 공평한 공무원 채용절차였다”면서 “오늘 화창한 날씨 속에 멋진 추억을 만드는 과거시험 되길 바란다”고 인사했다.

오후 3시부터 어린이와 부모가 한 팀이 돼 참여하는 ‘가족 독서 골든벨’이 진행됐다. 축제는 오후 5시 30분 시상식과 폐막식으로 마무리 됐다.

이날 행사장에는 관내 도서관과 독서동아리, 지역서점 등에서 운영하는 각종 체험부스, 홍보관, 먹거리 존 등 즐길거리도 풍성했다.

축제 첫날인 11일 오전 10시 구청 강당에서 ‘주민공감 대토론회’가 열렸다. 지역 주민과 도서관 관계자, 독서동아리 회원 등 100여명이 참석해 ‘가고 싶고 머물고 싶은 도서관 만들기’를 주제로 열띤 토론을 벌였다. 오후 3시에는 서울시50플러스 남부캠퍼스에서 명사 특강, 재즈 공연, 도서나눔, 북컬러링 체험 등으로 꾸며진 ‘북적북적 북나들이’ 행사도 진행됐다. 

김영미 기자  tkddml85@nate.com

<저작권자 © 서울로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