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1.13 수 08:22
상단여백
HOME 라이프 공연 종로
종로구, 동양 고전을 해금으로 공연 펼쳐
동양고전과 해금의 가을 공연 / 포스터=종로구

종로구(구청장 김영종)는 ‘2019 단종비 정순왕후 추모 문화사업’의 일환으로 온 가족 대상 세시풍속 프로그램,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역사교육 프로그램 등을 운영하고 있다.

오는 11월 6일 지역주민과 관내 직장인을 위해 구청 한우리홀에서 ‘동양고전과 해금의 가을 공연’을 열고 고전을 통해 인생 속 질문에 해답을 찾는 시간을 제공한다.

이번 가을 공연은 오후 2시부터 국가무형문화재 제1호 종묘제례악 이수자이자 KBS 수요예술무대 등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쳐 온 연주자 이주연의 고품격 해금 연주로 시작된다. 한국예술종합학교 전통예술원 교수를 지냈으며 ‘3분 고전’, ‘고전의 대문’ 등의 저서를 집필한 민족문화콘텐츠연구원 박재희 원장이 1부와 2부 강연을 진행한다.

박재희 원장은 ‘내 안의 흥을 깨워라’ 라는 주제로 인생의 행복이란 무엇인가, 영혼이 떨리는 삶을 사는 방법, 흥을 깨우면 행복이 보인다. 흥을 깨워 부자가 된 사람 흥본주의 시대가 열린다. 내 안의 흥 지수는 얼마인가? 등의 내용을 들려줄 예정이다.

참여를 원할 시 누구나 구청 홈페이지에서 ‘종합민원, 민원신청, 통합신청’ 순으로 접속해 접수하면 된다. 선착순 신청을 받고 있으며 현장 접수 또한 가능하다. 관련 문의 및 기타 자세한 사항은 관광과를 통해 안내받을 수 있다.

김영종 종로구청장은 “경쟁사회를 살아가는 현대인들이 이번 가을 공연을 통해 잠시나마 아름다운 해금 연주를 감상하고 동양고전 속에서 인생의 해답을 찾으며 쉬어갈 수 있길 바란다.”면서 “종로의 역사적 인물 중 하나인 단종비 정순왕후를 기리는 문화사업 및 주민들을 위한 양질의 전통교육 프로그램을 꾸준히 운영하겠다”고 전했다.

종로신문사  hh00554@nate.com

<저작권자 © 서울로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종로신문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